암호코인에 대한 관심은 곧 시들해 질 것이고 기술은 점점 숨을 것이고

0
1242

평창 동계올림픽 시즌에 돌입하면서 암호코인에 대한 투자 광풍도 약간은 사그러든 것 같습니다. 유통되는 기사량 자체도 적고 페친들이 언급하는 횟수도 현격하게 줄었습니다. 조금 지나면 지방선거 시즌이 되기 때문에 암호화폐에 대한 독립적인 관심은 앞으로도 점차 줄어들 것으로 예상됩니다.

암호코인가 주목을 받은 이유는 돈과 관련되었기 때문입니다. 혁신적인 기술이라는 포장지를 두른 채 돈 놓고 돈 먹은 사람들의 이야기만 구전되었기 때문에 부작용이 발생한 것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웹이 폭발적으로 성장하기 전에도 웹에 대한 구구절절한 이야기가 많이 있었지만 암호코인만큼은 아니었던 것 같습니다. 돈이라는 말초신경을 자극할 수 있는 소재가 중심이 되었기에 지금에서야 난리가 난 것이니까요.

기술의 발전으로 세상을 변화하고 있습니다. 기술의 발전이 사회의 발전을 가지고 오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지금이 과거보다 더 좋은 세상이라고는 말하지 못하겠습니다. 변화하고 있는 것만은 분명합니다. 웹 기술, VoIP 기술, P2P 기술이 나와서 스포트라이트를 받았지만 돈을 직접적으로 다루지 않았기 때문에 전 국민적인 주목도는 낮았습니다. 암호코인은 돈 문제와 결부되었기 때문에 주목을 받은 것이고요.

불과 얼마전과 다른 양상으로 암호코인을 바라보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일단 부작용을 우려해서 정부는 규제를 했고 그로인해 불만도 많았고, 지금은 잠잠한 숨고르기 상태 정도 될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이 정도 수준에서 간혹가다가 이야기가 나오는 정도가 되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그렇다면 암호코인 이야기가 언제 다시 전 국민의 관심을 받게 될까요?

예측컨데, 카카오가 ICO를 한 후 카톡에 연동되는 암호코인 지갑 서비스를 오픈하거나, 네이버페이 정도의 위상으로 네이버코인 등이 서비스와 연동되면서부터라고 예측해 보겠습니다.

지금은 돈이 오고가기 때문에 투기심리로 인해서 인기가 있어 보이겠으나 점점 세상 속의 관심에서는 사라질 수 있습니다. 블록체인 기술은 사라지고 그것을 기반으로하는 서비스만 각인되겠지요. 서비스는 웹과 앱으로 구현되고 있기 때문에 결국 브랜드와 모바일 웹/앱이 이끌어갈 것입니다. 암호코인에 대한 관심도 그 브랜드에서 제공하는 코인 이름으로 대치되어 불리겠지요. 우리 사회가 언제 비트코인이니 블록체인이니 관심을 가졌냐는 식으로 생활에 속에서 인식 속에서 사리질 것입니다. 기술은 숨고 브랜드만 남겠죠.

카카오톡의 초코가 카카오코인으로 바뀌든, 오케이캐시백이 오케이코인으로 바뀌든, 브랜드 속의 다른 교환가치로 치환될 것입니다. 인터넷이 그랬고, 이메일이 그랬고, 웹이 그랬습니다. 우리 삶 속에 깊게 관여하 수록 기술은 사라져왔습니다. 중요하지 않으나 중요하게 역할하고 있습니다.

어디까지나 개인적인 예측입니다. 카카오나 네이버의 분발을 기대합니다.